E,AHRSS

클락워크 플래닛

last modified: 2015-08-19 20:44:00 Contributors

クロックワーク・プラネット
시계 장치 행성
Clockwork Planet


Contents

1. 개요
2. 스토리
3. 발매 현황
4. 세계 배경
5. 등장 인물
6. 설정
7. 미디어 믹스
7.1. 만화
7.2. 라이트노벨

1. 개요

수명이 다한 지구의 모든 것[1]을 시계장치로 대체한 세상을 배경으로 한 스팀펑크 라이트 노벨. 작가는 노겜노라와 그리드패킷을 때려친 카미야 유우, 마나 츠바키. 일러스트레이터는 신이 없는 일요일을 담당한 시노. 코단샤의 월간 소년 시리우스에서 코믹판도 연재중.
학산문화사익스트림 노벨에서 계약되었고, 2015년 4월 7일에 1권이 발매되었다.

2. 스토리

카미야 유×히마나 츠바키×시노
멸망한 세계를 톱니바퀴로 살려낸 ‘클락워크 플래닛’!!
최고의 시계기사, 전직 군인,
열등 고교생, 그리고 수수께끼의 자동인형이 펼치는
환상적인 오버홀 판타지 등장!!

기계밖에 모르는 고등학생 미우라 나오토는 어느 날 자신이 사는 맨션 위로 떨어진 컨테이너 속에서 태엽 인형을 발견하게 되고, 자신의 이상할 정도로 뛰어난 청각을 통해 고장난 부분을 찾아내어 고치기 시작한다. 그리고 인형은 206여 년 간의 잠으로부터 깨어난다.

3. 발매 현황

CWP1.jpg
[JPG image (Unknown)]
CP02.jpg
[JPG image (Unknown)]
CP03.jpg
[JPG image (Unknown)]
クロックワーク・プラネット 1 クロックワーク・プラネット 2 クロックワーク・プラネット 3
클락워크 플래닛 1권 클락워크 플래닛 2권 클락워크 플래닛 3권
2013년 04월 02일(日)
2015년 04월 07일(韓)
2013년 11월 29일(日)
미발행(韓)
2014년 10월 31일(日)
미발행(韓)

4. 세계 배경

어느 날 갑자기 지구이 수명이 100년 정도 남았다는 얘기가 터지고, 어떤 이들은 우주로 나가고 어떤 이들은 멸망을 받아들인다. 그런 지구에서 시계사 Y는 지구를 태엽으로 되살려보자는 생각을 하고, 지각 대부분을 재료로써 달과 지구사이의 중력을 이용하는 거대한 태엽장치로 지구를 재탄생시킨다. 전자기기를 비롯한 혹시 태엽장치에 장해가 갈만한 요소들은 차츰 배제되어 왔으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수명이 다 되어가는 태엽 지구는 곳곳에서 트러블을 일으키고, 어떤 구획은 우주로, 어떤 구획은 멸망으로 치달으면서 연결된 다른 구획들도 하나하나 고장이 발생한다. 이렇게 천년을 버텨온 동안 각지를 관할하는 군과 태엽 지구의 수리를 담당하는 길드, 그리고 사회 이권을 다투는 5개 기업[2]으로 패권이 쪼개진다. 세계를 시계를 기준으로 만들었다는 설정상 시계에 관련한 용어가 상당빈도로 사용된다는 점을 알고 있는 것이 작품 이해에 도움이 된다.

5. 등장 인물

  • 미우라 나오토
    기계 오타쿠로서 기계 이외의 것에는 관심이 없다. 이상청각의 소유자로, 5Km 떨어진 조단위의 입자기어가 움직이는 소리들 중에서 오동작을 일으키는 기어를 판별할 수 있을 정도.[3] 류즈를 구성하는 태엽과 규정 진동수, 의사신경회로의 갯수를 완벽하게 맞추기도 했다. 그리고 변태라고 매도 당했다.[4] 평상시에는 이론상 100% 방음이 가능한 노이즈 캔슬링 헤드폰을 착용 중이지만 일상적인 생활이(그마저도 일반인 수준을 넘어가서, 전파도 들을 정도 수준이다.) 가능할 정도.[5]
  • 류즈
    항목 참조.

  • 마리 벨 브레게
    '국경없는 기사단'의 역대 최연소 제1급 시계기사[6] 소녀. 세계 5대 기업중 하나인 브레게 가의 자제. 어릴 때 부터 엘리트 교육을 받았고, 13살에 2억명의 시계기사의 정점인 1급 시계기사가 되었다. 엄친딸. 시계 행성의 설계도를 재현하는 것이 꿈인 소녀.
    3권에서 절망적인 상황에서 나오토의 도움으로 자신을 다시 보게 되었으며 나오토 같이 소리를 듣는것이 아닌 힘, 움직임, 흐름, 방향 등이 바람 같은, 알지못한 것을 으로 알 수 있게 되었다.
  • 바이네이 헬터
    마리의 보디가드로서 제2급 시계기사이기도 하다. 전직 군인으로서 전신 의체 기계화병이다. 브레게가의 최신의체[7]를 사용하기 때문에, 현재 일반 기체보다 한세대 위다.[8]
  • 앙클(AnchoR)
    Initial-Y 시리즈 4번기. 1권에서 언급되었고, 2권부터 등장한 류즈의 자매 기체. 어린 여자아이의 모습을 하고 있다. 무기로써 제작된 Initial-Y 시리즈 이기 때문에, 최강의 공격력을 지니고 있다. 주어진 명칭은 트리슈라(격멸하는 자). 마리와 나오토가 수리해서 깨어난 후, 나오토를 아빠, 마리를 엄마라 부른다(...). 류즈에 의하면 기억의 혼선이 일어났다는 듯 한데, 즉 과거 아빠, 엄마라 부를만한 인물이 있었다는 것. Y가 아빠였다치면 엄마는...?또 카미야 유우가 무지 좋아하는 '둘이서 하나'인가 디자인 테마는 이면성으로 복장디자인부터 비대칭으로 평소는 천사지만 기동시에는 악마같은 반전컬러라던지 신경썼다고 한다.
    특수능력은 퍼페추얼 기어(영구 운동 기관)[9]으로 멈추지않고 영원히 움직일 수 있으며 잉여 에너지는 가슴 부분에 있는 큐브에 저장된다.
    모든 Y시리즈 중에서 유일하게 두 번째 구절을 가지고 있는데 그것은 스테일 웨이트(종언 기동)이다.
    허구의 시간을 움직이는 '1번기-류즈'와는 달리 앙클은 무한의 열량으로 억지로 시간의 틈을 비집고 들어갈 수 있는데 스테일 웨이트(종언 기동)는 그 행위가 불러오는 마찰, 관성, 중력, 반동으로 자신을 지키고자 방어로 돌렸던 동력을 전부 해제하는 것으로, 모든 부품이 망가지는 순간까지 최대출력으로 영원히 움직이는 이른바 최후의 기술이다.

  • 『Y』
    전설의 시계기사. 1000년 전에 시계장치의 혹성, 클락워크 플래닛을 만든 장본인으로 그 누구도 본명은 모른다. Initial-Y 시리즈의 제작자이기도 하다.

6. 설정

  • 국경없는 기사단
    혹성 기구의 유지와 보전을 목적으로 하는 국제 조직으로, 전세계 6305명밖에 없는 제1급 시계기사의 과반수 이상이 소속되어 있다.

  • 퍼지
    수리 불가능한 고장이 발생한 도시를 의도적으로 파기하는 행위.

7.1. 만화

권수 일본 발행일 한국 발행일
1 2014년 02월 07일 발행 미발행
2 2014년 10월 31일 발행 미발행
3 2015년 03월 09일 발행 미발행

7.2. 라이트노벨

권수 일본 발행일 한국 발행일
1 2013년 04월 02일 발행2015년 04월 07일
2 2013년 11월 29일 발행2015년 06원 10일
3 2014년 10월 31일 발행미발행

코미컬라이즈하여 코단샤의 월간 소년 시리우스에서 연재되는 중이다.
----
  • [1] 중력, 기온 등의 모든 것. 작가가 태양이 50억 년후, 수명이 다한다는 것에서 착안한 것 같다.
  • [2] 파텍 필립, 브레게, 바쉐론 콘스탄틴, 오데마 피게, 아 랑에 운트 죄네로 실제로 현시대의 최고 기술력을 갖고 있는그리고 값도 최고 수준인 회사다.
  • [3] 불협화음이 들린다고 한다.
  • [4] 태엽의 갯수만 4조개가 넘는다고 한다. 전문기관의 계측기계로도 불가능할 정도.
  • [5] 206년간 아무도 수리할 수 없었던 류즈를 3시간만에 수리 할 수 있었던 것도 이 능력 덕분이었다.
  • [6] 얼마 지나지않아 이 직급을 내려놓게 된다.
  • [7] 일반 군용 전투 로봇보다 강하다.
  • [8] 초음속 펀치도 가능
  • [9] 시계에 대응되는 단어로 퍼페추얼 캘린더가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