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스틸레토

last modified: 2016-04-16 21:09:25 Contributors

Contents

1. 단검의 한 종류
2. 아머드 코어의 등장인물
2.1. 개요
2.2. 이상한 사람
3. 여담

1. 단검의 한 종류


이탈리아에서 15세기 무렵에 발전한 단검의 일종이다. 검신이 가늘고 길며 끝이 매우 뾰족하여 검이 깊은 곳까지 관통할 수 있어서 찌르는 무기로 사용되었다. 기사들이 부무장으로 휴대하여 유명해졌는데, 처음에는 순수하게 공격용 무기로 사용하다가 나중에는 회복할 가망이 없는 큰 부상을 입은 패잔병이나, 중갑을 입은 병사의 목숨을 끊는 데 주로 쓰였다. 검신이 가늘고 길다보니 갑옷의 틈새를 파고들어가 타격을 줄 수 있었기 때문이었다. 또한 이시대에 레이피어와 더불어 발달되어 소위 펜싱의 기본을 이루게 되는데 전투가 아닌 결투시에는 타격보다는 목숨을 끊을 수 있는 깊은 상처를 내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이었다. 이 스틸레토만 해도 괭장히 날카로운 것은 상처를 내고 뽑히면 오히려 상처가 오므라들기 때문에 겉은 멀쩡한데 체강이 피바다가 되어 죽는 경우가 왕왕 있었다고 한다.

따라서 용서 (miséricorde : 한국에서는 "미제리코드" 라고 읽는다)라는 별칭을 얻게 되었다. 중세시대의 암살자들도 이 무기를 애용했는데 소매나 재킷에 은닉하기 쉬웠고, 그 당시의 두꺼운 가죽이나 천 옷을 쉽게 꿰뚫을 수 있었다. 거기다가 희생자의 피를 적게 흘리게 하면서도 치명적인 상처를 입힐 수 있어서 규제의 대상이 되기도 했다.


현재는 이탈리아 등지에서 뾰족한 날을 가진 폴딩나이프가 생산되고 있는데, 이 역시 "스틸레토" 라고 불리고 있으며 한때 마피아들이 주로 애용했다.

2. 아머드 코어의 등장인물


뭐 뒤꿈치로 찍으면 칼로 찔린 거랑 비슷해질 수도 있겠네

2.1. 개요

아머드 코어 4와 포 엔서의 등장 링크스. 성우는 메이 그린필드와 같은 타케다 하나. 성격은 정반대

국가 해체 전쟁에 참전한 오리지널로, 4에서의 랭크는 18. 소속은 메리에스로 결국 인테리올 유니온. EN 무장을 잔뜩 실은 탱크 레 자네 폴을 몰고 다녔다. 그녀에게는 다행히도링크스 전쟁을 무사히 넘기고 포 엔서에도 참전한 몇 안 되는 오리지널[1]. fA에서도 컬러드 랭크 6으로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으며, 다른 전작 출신 링크스와는 다르게 이번에는 성우도 배정받고 미션에서도 볼 기회가 있다. 위성궤도소사포 파괴 미션에서 로디선생, 리자이아와 함께 라인업에 얼굴을 비춰 준다. 여성 링크스이므로 관심이 있다면 고용해보자

탑승기는 레 자네 폴. 기체명은 광기의 시대라는 뜻을 가지고 있으며, 인테리올제 EN 탱크다. 인테리올계 특성상 실탄무기에 아주 쉽게 증발하지만, 해당 미션에서 실탄무기를 보기는 어려우므로 다행히 그럭저럭 싸워주는 편. 네오니더스를 비롯해 다른 적성체가 모조리 레이저 위주라서 나머지 둘보다는 훨씬 오래 버틴다. 에너지 주체의 화력도 상당하므로 잘만 하면 살려서 해당 미션을 완수시킬 수도 있는 강력한 기체.
AI에 문제가 있는지 오른팔 무기인 ALTAIR을 전혀 사용하지 않는다고 한다. 퍼지도 하지 않는 것으로 봐서 AI에 이 무기를 사용하는 알고리즘 스텝 자체가 존재하지 않는 듯. 굉장한 주 뎀딜 수단인 ALTAIR가 아까워지는 순간이다.

2.2. 이상한 사람

미션 진행 중 네오니더스와 교전 시작시 "토러스 놈들, 무슨 꿍꿍이속인 거지...?"라는 대사를 하는데, 이 언니, 제너레이터로 토러스제 ARGYROS를 달고 있다. 기업이 수상한 것과 자신의 기체에 탑재시킬 장비를 선택하는 기준은 다르다는 걸까...
스틸레토라는 날카로운 링크스명은 엠블렘의 킬 힐에 묘사되어 있다[2]. 왜 뜬금없이 하이힐이에요? / 날카롭잖아. 라는 대사가 떠오른다면 당신도 훌륭한 코지마 오염자 거기에 이름답게 성격도 굉장히 날카로워서, 미션 시작 시 "스틸레토다. 너도, 나도 링크스니 서로 알아서 하면 되겠지. 넌 알아서 싸워라. 나도 내 식대로 싸우겠다."라고 쿨하게 말해 준다. 같은 성우가 맡은 성격 좋은 모 링크스와는 정반대.

3. 여담

의외로 소소한 인기가 있어서인지 코토부키야 AC 작례집에 모습을 드러내기도 했다. 하지만 단 한 번 등장에 존재감도 크지 않아서인지 팬아트의 수는 미세스 테레지아보다 적다. 안습의 오리지널
----
  • [1] 왕 샤오롱이나 미세스 테레지아 정도만이 살아남은 컬러드 소속 오리지널 링크스가 되었다. 굳이 포함시키자면 셀렌 헤이즈까지. 나머지는 아키텍트로 전업하거나 퇴역. 노블리스 오블리제는 기체가 대를 이었으므로 일단 예외.
  • [2] 사실 영어로 스틸레토 힐이라고 하면 매우 날카로운 뾰족구두라는 뜻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