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directed from page "디씨질"

E,AHRSS

디시질

last modified: 2015-08-30 16:22:01 Contributors

성공한 사람이 디시질을 하는 경우는 있어도 디시질하는 사람이 성공하는 경우는 없다.[1]

1. 정의

Dcinside 안에서(만) 이것저것 웹서핑을 하면서 노는 것을 뜻한다. 와갤의 명언중에 "와우는 끊어도 와갤은 못끊는다"라는 말이 있다. 애갤의 경우 "애갤질때문에 애니를 못봐서 몇주 잠수를 타겠다" 라는 말도 있었다.

2. 들어올 때는 마음대로지만 나갈 땐 아니란다

많은 이들이 디시질을 끊고 새 인생을 살려 하지만 보통 3일 내로 돌아오는 것이 대부분이다. 이를 막기위해 내용관리자 조작과 아드님의 NO-DC라는 프로그램이 개발되기도 했으나 아는 사람은 그다지 많지 않다. 알바를 도발하여 자폭하는 경우도 있기는 하나, 어떻게 프록시를 통하여 다시 찌질대는 경우가 있다. 디시의 어느 갤러리라도, 디시질 끊는다 말하면 격려의 리플들이 올라온다. 물론 '그래 내일 또 봐~' 하는 리플도 많이 달린다(…).

자신의 신분이 변화하면(예를 들어 중학생 → 고등학생 → 수험생) 디시를 끊을 수 있을듯한 자신감이 생기지만 그 때가 되면 또 다른 갤러리로 가는 듯 하다.(답은 램 하나 뽑아서 먼 지인에게 맡겨라.) 사실, 갈 수 있는 갤러리는 무궁무진하기에, 하나의 갤러리를 끊고 다른 갤러리에 관심을 가지게 되어 결국은 멀티갤러가 되어 버리는 일이 벌어지기도 한다. 그중 마이너갤에서 놀던 고3이 원래 놀던 갤을 끊었다가 막갤이나 수갤로 흘러들어가는 참담한 경우도 종종 있다.

죽거나 늙거나 할 때까지는 끊지 못하는 모양이다. 그래도 자기가 밥 벌어먹고 살아야되면 다들 사라지더라.

주된 이유는 해당 주제를 다루고 있는 갤러리에 유입되어 해당 주제를 가지고 갤러리 안에서 활동을 하다, 막상 접을 때가 되어 접으려고 해도, 갤러리에서 활동하면서 쌓은 인연이나 추억(…) 같은 요소들이나, 혹은 24시간 내내 실시간으로 올라오는 글과 리플이라는, 어떤 엔터테인먼트 요소에서도 찾아보기 힘든 '24시간 무료 떡밥 제공 서비스'라는 요소가 발목을 붙잡기 때문. 더구나 한 갤러리가 글리젠이 느리다 싶으면 다른 갤러리를 순회하며 신선한 떡밥을 감상할 수도 있고, 은꼴갤을 처음부터 보는것도 가능하다. 그러다보면 새벽의 정전이 풀리고 아침반이 나타나기 시작한다.

3. 여담

디시질을 많이 하다보면 F5 혹은 L키가 닳아있는 키보드를 볼 수 있다. 중증일 때는 동시에 여러 갤러리를 띄워놓고, 1페이지에 있는 글에 해당하는 리플의 수를 모조리 기억하다가 하나라도 바뀌면 걸구마냥 달려들어 리플을 확인하는 자기 모습을 볼 수 있다.

2010년 11월 HIT 갤러리에서 디시질을 묘사한 만화가 올라오면서 디시인들의 큰 공감을 얻고 있다.

4. 참고 항목

----
  • [1] 모든법칙에 예외가 있는 것처럼 예외가 몇 명 있는데 스타크래프트의 프로게이머인 이성은, 슈퍼쥬니어의 이동해, 개그맨 유세윤,김하연등이 있다(…).